본문 바로가기

조이스틱

획으로 쓰는 글씨 : Strokewriter (2012 iF 디자인어워드 커뮤니케이션부문 Gold 수상) 스마트폰이 휴대폰 시장을 점령하기 전까지, 문자입력방법에 대한 특허는 하루가 멀다하고 출원봇물을 이뤘었다. 나름 합리적이고 논리적인 방식으로 학습성과 효율성을 개선한 아이디어들이었는데도, 실제 제품에 적용되는 경우는 극히 드물었다. 나랏글, 천지인등 아무래도 진입장벽이 너무 높았기 때문인데, 최근 4인치 이상의 터치 스마트폰시장으로 완전히 바뀌면서 아예 2벌식 쿼티자판으로 결론이 나버린듯 하다. TV의 경우에는 그나마 숫자패드가 있어서, 나랏글이나 천지인을 쉽게 적용하기도 하고, 아예 리모콘 뒷면에 쿼티패드를 장착하여 제공하기도 하지만, 여전히 XBOX360, PS3, Wii 등의 게임패드에서는 한글 문자입력이 참으로 고통스럽기만 하다. (최근 게임콘솔을 통해서도 트위터, 페이스북등의 소셜네트워크 접근이.. 더보기
아이폰용 조이스틱 스티커 Tactile+Plus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에서 격투게임, 슈팅게임등을 즐기기위한 조이스틱 스티커 등장이요... 터치화면에 나타나는 방향키와 커맨드키의 정확한 위치를 알려주는 이 독특한 Tactile+Plus 조이스틱 스티커 세트의 가격은 가격은 630엔 (2장 들어있음.)... 아이디어 최고... http://www9.plala.or.jp/nosho-an/Product/original/tactile_plus.html 더보기
마이크로소프트의 새로운 모션센싱 콘트롤러 Project Natal 등장! 콘트롤러 자체가 필요없는 모션센싱 게임 인터페이스가 Xbox 360으로 등장하였다. 거기에 아이템 스캔도 되고, 얼굴인식을 통한 사용자 인증도 되며, 완벽한(?) 음성인식까지... 이제 더이상 거추장스러운 콘트롤러가 필요없는 게임기가 가능해진 것인가... 문제는 얼마나 제대로 동작하느냐 인데... 아직까지는 조금 미심쩍다. 그리고, 아무런 도구없이 허공에서 휘두르는것도 처음에는 신기하겠지만, 쭉 하다보면, 왠지 허전한 느낌일 듯... 아무튼, 마이크로소프트가 인수한 3DV Systems (http://www.3dvsystems.com/)의 3D 동작인식 카메라를 "Project Natal"이라는 이름으로 Xbox360을 위해 발표한것이다. 더보기
플러그형태의 미니 오디오 플레이어 (김태완) 재미있는 플러그형태의 미니 뮤직 플레이여 컨셉... 외장형 스피커 중앙에 꽂으면, 플레이여 자체가 조이스틱처럼 되어, 볼륨 업다운, 앞으로 가기, 뒤로 가기 등을 할 수 있다. 양산을 위해서라면, 조금 더 커져야 될 듯... [디자이너] 김태완 / 홍익대학교, 제품디자인 전공 / http://b201.co.kr/2007/list/out18.htm [제품 컨셉] 'TOK TAK'은 플러그를 빼고 꽂는 단순한 아날로그 연결 방식을 가진 미니 플러그 오디오로써 간결하고 명확한 UI(User Interface)와 휴대의 간편함은 사용자가 언제 어디서나 눈으로 확인하지 않고서도 손쉽게 음악을 혼자 즐기고 상대방과 음악을 함께 듣거나 공유할 수 있게 해준다. 필요 이상의 많은 기능과 복잡한 인터페이스로 사용자에게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