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우주세기

기동전사 건담 MS igLoo 1년전쟁비록 (우주세기 0079) ★★★★★ (2004, 선라이즈) 풀3D로 제작된 건담 1년전쟁의 지온측 외전 씨리즈... (2004년작) 우주세기 0079년. 지구 연방에서 독립하기 위해 전쟁을 벌이고 있던 지온공국은, 전쟁의 패색이 짙어지자... 개발중이던 새로운 병기와 신형 메카닉을 시험하여 빠르게 전장으로 투입해야만 했다. 얼핏 화려하게만 보이는 운용실험 뒤에는 그간 드러나지 않았던 가혹한 현실이 드러나기 시작하는데... 지온공국의 603 기술시험대 (지온의 주력 기체 경쟁에서 밀렸거나, 개발이 중단된 병기를 재평가하는 부대이긴 하나, 그냥 폐기처리하면 아까우니, 실전에서 한번이라도 운용해보고 폐기하는 부대라고 보는게 맞다.)에 소속된 모니크 캐딜락 특무대위, 와시야 중위, 올리버 마이 기술 중위등 3명은 요툰하임이라는 비밀 화물선(?)에 탑승한채 매회 특별한 .. 더보기
기동전사 건담 제08 MS 소대 (우주세기 0079) ★★★★★ (1995) 아무로와 샤아와 같은 괴물 뉴타입 파일럿들과는 상관없는 지구 연방군 지상군의 평범한 08소대 이야기... 말이 좋아 육전형 건담이지, 건담 개발하다 버리거나 남은 부품들을 가지고 만든 게릴라 백병전용 재생건담(?)을 가지고 싸운다는 설정이 무척 독특하며, 우주에서는 한없이 작아보이는 모빌슈트도, 지구에서는 꽤나 육중한 면모를 뽐낸다. 월남전을 모토로 만들었다는 작품답게, 정글느낌이 물씬 풍기며, 매우 사실적이면서도 실제 전장의 모습을 보여주는 듯한 리얼리티를 담고 있다. 물론, 내용전개도 손에 땀을 쥐게 할 만큼 알차고 흥미진진하게 전개된다. 레이저 광선총으로 스나이퍼도 하는 건담의 박진감넘치는 전투장면도 멋지지만, 로미오와 줄리엣을 연상시키는 연방군 소위인 시로 아마다와 지온군인 아이나 사할린의 목숨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