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감동

찌질한 콩가루집안 이야기 : 파이터 (2011) ★★★★☆ 실화를 기반으로 한 영화는 대부분 눈물샘을 자극하고자 노력하는 편인데, 이 권투 영화는 좀 다르다. 무엇보다 억지스러운 감동코드가 없어 무척 담백하다. 등장인물들의 삶이 좀 찌질하고 비참한 편인데, 놀랍게도 궁상맞다기보다 경쾌(?)하다는 느낌이 들 정도... 다크 나이트의 크리스챤 베일이 맞나 싶을 정도로 형 디키의 약쟁이 밑바닥 인생 연기 또한 대단하다. OBS 토요명화... ★★★★☆ 궁극의 찌질함을 보여주는 다섯누나들... 아주 징글징글하다... 건들건들 퀭한 약쟁이 디키가 진짜 주인공... 얼핏보면 섹시한것 같은데, 자세히 보면 무서운 요상한 매력의 소유자 샬린... 더보기
블라인드 사이드 (2009) - 훈훈하지만, 왠지 가식적인... ★★★★☆ 1) 감동적이고 훈훈한 가족 드라마인건 틀림없는데, 아무리 실화라고 해도, 조금 가식적(오지랍 넓은 백인들 특유의... ㅡ,.ㅡ;;)이라는 느낌이 드는 것은 어쩔수 없다. 2)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낸 꼬마 SJ가 특히 기억에 남고, 미저리와 돌로레스 클레이븐의 무서운 주인공 캐시 베이츠가 가정교사로 깜짝 등장하여 반가웠다. 3) 샌드라 블럭이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받을정도로 연기가 훌륭했었는지는 잘 모르겠다. ㅡ,.ㅡ;; 4) 청과물 트럭을 향해 돌진하는 빅 마이크의 첫차 포드 F150 트럭... 이 정도는 타줘야 사나이... ※ 이 영화의 진정한 교훈 : 미국에서도 대학 갈려면 "과외"는 필수?! ㅡ,.ㅡ;; ★★★★☆ 더보기
뜨끈한 오뎅국물같은 영화 : 인빅터스 (Invictus) ★★★★☆ - 클린트 이스트우드 + 모건 프리만 + 맷 데이먼의 조합만으로도 충분한 기대를 갖게 했었던 영화... 일반적인 스포츠영화의 공식 (고된 훈련을 통한 드라마틱한 실력 향상 + 박진감넘치는 경기장면)은 좀 밋밋하고 다소 평범하게 전개되는 대신, 넬슨 만델라식 용서와 화합의 실행과정 (스포츠를 통해 인종갈등을 해소하고자 하는...)이 차라리 더 긴박감(?) 넘치고, 흥미진진하다. 그래서, 감동의 수준은 더 남다른듯... 게다가, 많이 생소한 럭비경기를 지켜보는 재미도 나름 쏠쏠한편... - 영화에 등장하는 럭비월드컵 결승전은 1995년 6월 24일 열렸으며, 경기점수는 영화와 동일... - invictus : 굴하지 않는, 정복할 수 없는 이라는 뜻의 라틴어... - 온 세상이 지옥처럼 캄캄하게 나를 뒤덮은.. 더보기
두부 한모 경영 - 다루미 시게루 ★★★☆☆ 작년이었나... 신문에서 일본의 한 젊은 두부장수 다루미 시게루에 대한 기사를 읽은 적이 있다. "1963년 도쿄 빈민가의 두부집 장남으로 태어난 그는 3대째 두부를 만들어 팔고 있다. 그러나 지금의 그를 더 이상 ‘두부장수’로 부르는 게 어울리지 않는다. 연 매출 200억 엔(약 1800억원)을 눈 앞에 둔 어엿한 중소기업 "시노자키야"의 CEO로 성장했기 때문이다." 이 책을 포함해서, 7권의 책이 오늘 회사로 배달되었는데, 머리말부터 몇장 훑어보다가 그만... 그자리에서 다 읽어버리고 말았다... (오늘 업무 전폐... ㅡ,.ㅡ;;) 무엇보다, 개망나니(?)였던, 다루미 시게루가 두부장사를 시작하고 나서, 펼쳐지는 드라마틱한 얘기가 무척 흥미있었고, 이 사람은 혼자힘으로 스스로 모든 경영철학과 경제.. 더보기
리얼궁상만화 - 습지생태보고서 ★★★★★ 2005년 10월에 단행본으로 출간된 이 만화는 "공룡 둘리에 대한 슬픈 오마주"의 만화작가 최규석의 연재만화 (경향신문) 모음집이다... 총 54화로 구성되어 있는... 경쾌하면서도, 무거운 블랙 코미디지만 그 속에는 뼈있는 한마디 한마디 (예를 들어, 시련은, 부자들에게는 오지 않아... ㅡ,.ㅡ;;)가 담겨져 있어 읽는 이로 하여금 나 자신을 뒤돌아보고, 많은 생각을 하게끔 만드는 그런 강력한 포스를 가지고 있다. 그림도 무척이나 훌륭하고, 주인공들 모두 (녹용이 포함) 정말 가공할 만한 찌질한 성격의 소유자들이어서, 모든 에피소드들이 눈물나도록 감동적(?)이다... 10년에 한번 나올까말까한 제대로된 천재적 작품... ★★★★★ 최군 : 만화학과 부동의 1등으로 만년 장학생. 3대째 내려온 가난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