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ECH fARM

와카 워터 (Warkawater) : 이슬을 모으는 탑

http://www.benefit.is/17723

http://www.wired.com/2014/03/warka-water-africa/#slide-id-640306


1) 아프리카의 물 부족 문제는 해결할 수 없으니 포기해야 할까? 그간의 수많은 시도들은 한 걸음도 나아가지 못한 걸까? 이탈리아의 디자이너 Arturo Vittori와 Andreas Vogler (Architecture and Vision)는 ‘비싸다’, ‘고도의 기술이 필요하다’, ‘물을 찾아 이동해야 한다’ 는 기존 시도들의 문제점에서 출발, 저렴한 재료로 간단히 엮어 어디든 가만히 세워두면 공기 중에서 물을 만들어내는 ‘탑, 와카 워터(Warka Water)’를 만들어 냈다. 

언뜻 보면 설치미술 같기도 한 와카 워터는 2012년에 개발된 약 9미터 높이의 거대한 꽃병 모양 탑이다. 와카 워터가 공기 중에서 물을 만들어내는 원리는 간단하다. 낮과 밤의 기온 차이가 커지면 풀잎에 이슬이 맺히는 것과 같은 원리다. 사하라 이남 지역의 큰 일교차를 이용하면 충분한 양의 이슬 (하룻밤에 약 30 - 40리터 정도)을 모을 수 있다.


2) 아키텍쳐앤비전 공식홈페이지와 브로셔

http://www.architectureandvision.com/projects/chronological/84-projects/art/492-073-warkawater-2012

warkawater_GR_LF_PJ_073_120817_WP_01.pdf





3) 2012년 베니스 비엔날레에 설치된 프로토타입


4) 대나무로 엮은 스트럭쳐 안쪽, 나일론 부직포의(?) 작은 틈새에 이슬이 맺히고, 밤새 모으면 30-40 리터 정도의 물이 된다.  

  • Favicon of http://ldonghun.blog.me BlogIcon 이동헌 2014.07.06 01:28

    정말 멋진 아이디어네요. 좋은 글 잘 봤습니다. 아프리카 기아에 정말 도움이 많이 되겠네요.

  • 한상택 2014.07.29 11:36

    이 프로젝트에 관심이 있어서 이후 결과를 찾아봤는데 2012이후 결과 업데이트가 없더라구요. 베니스에서의 프로토타입은 성공했지만 아프리카처럼 너무 건조한 지역에서는 실패한게 아닐까 싶기도 하네요.

  • 쫑이 2014.08.07 22:13

    에티오피아에서 하루에 25리터씩 모으는데 성공하고 100리터급 대형으로 짓고 있다고 나오네요

    http://www.archilovers.com/projects/112708/warka-water-2.html

    http://youtu.be/h78n5pXzxi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