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pRODUCT dESIGN

소니만의 실행력, 탈착식 렌즈뭉치 QX10/QX100 씨리즈

일반 스마트폰에 연결해서 고품질의 사진을 찍을 수 있는 소니의 탈착식 렌즈뭉치(?) QX10, QX100의 예약판매가 아마존에서 시작되었다. 

이 제품에는 렌즈와 센서, 이미지 프로세서, microSD 슬롯, 배터리, 마이크, 스피커등이 내장되어있고, 스마트폰과는 NFC/Wi-Fi로 연결한다. 연결후에는 소니의 전용 애플리케이션 '플레이 메모리즈 모바일'를 실행하여 사진을 찍고, 찍은 사진을 스마트폰에 저장할 수 있다. 물론 사진은 스마트폰 뿐만 아니라 본체에 내장된 마이크로SD 카드에도 저장할 수 있다.

QX10 : 1/2.3인치 1800만화소 센서 + 환산 25mm-250mm F/3.3-5.9 렌즈 (250USD) 

QX100 : 1인치 2000만화소 센서 + 환산 28mm-100mm F/1.8-4.9 렌즈 (500USD) 




한국에 출시된다면 가격은 QX10은 30정도, QX100은 60정도로 예상되는데, 가격도 참으로 소니답다는 생각이 든다. 이 정도 가격이면 차라리 하이엔드 디카를 한대 사서 따로 들고다니는게 사실 정답이다. 게다가 막상 따로 들고 다니려면 꽤나 거추장스러울 것이고, 스마트폰과 연결하고 어쩌고 하다보면 귀찮아서라도 잘 안쓰게 될 것 같다. 당연히, 초기기동속도도 느릴 것이고 이미지 딜레이도 좀 있을 것이다. 결정적으로 배터리는 따로 충전해야 한다.

아무튼, 이런 묘한 컨셉의 상품화는 누가 머래도 소니만이 가능하다.  

참고로, QX100은 RX100 마크II, QX10은 DSC-WX100과 거의 유사한 스펙을 가지고 있다. 같은 렌즈와 이미지 센서를 채택했기 때문인데, 사진 결과물도 거의 비슷하지 않을까 예상해 본다. 당연히 두 제품 모두 광학 손떨림 보정(OIS)도 지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