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드라마의 성공요인은 단연코 차별화된 소재에 있다. 물론, 방송국을 주제로 한 드라마는 가끔 있었지만, 대부분, 사랑타령이 내용의 전부였었는데, 온에어는 좀 더 정교하고 지능적으로, 일단... 드라마제작이라는 전문적인 콘텐츠의 시작부터 끝까지, 수많은 갈등과 사건을 전면에 내세워 주고, 슬쩍슬쩍 사랑얘기를 끼워넣어줌으로서, 꽤 색다르다고 느껴진 것 같다... 게다가, 모두들 관심있어 하는 연예계 비화들이 21회까지 짬짬이 나오니, 도무지 지루할 틈이 없을 수 밖에.

마치, 한밤의 TV연예나, 연예가 중계같은 프로그램 같기도 했다. 아무 내용도 없고, 이미 인터넷이나 스포츠 신문을 통해 알고 있는 내용이지만, 이상하게도 주의깊게, 끝까지 지켜 보게 되는...

엄청난 오버를 하다가도, 심각한 표정으로 눈물을 주루룩 흘려버리는, 송윤아의 탁월한 미모와 연기력에 그녀의 팬이 되지 않을수 없었지만, 버럭버럭 소리만 질러대는 이범수의 연기는 외과의사 봉달이때나 비슷했고, (음... 단체 엠티가서 부르는 노래는 근사했음...) 김하늘, 박용하의 연기는 머 그저 그랬다.

최고의 에피소드를 꼽으라면, 역시, 박용하와 송윤아의 "놀라지 마세요..." 키스씬... 이후, 박용하가, 집에 안들어간다는 둥... 너무 들이대는 바람에 좀 당황스러웠긴 했지만... 또하나, 노골적인 PPL이라고 욕먹은... "송윤아 뷰티폰으로 박용하 사진편집 PPL 광고"는... 음... 우리 회사 제품이어서 그랬는지, 하나도 어색하지 않았다... 쩝... ㅡ,.ㅡ;;
 
★★★★★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한 TV 프로그램이 많기로 소문난 이태리 FX방송국의 "Sexy Camera"라는 제목의 리얼리티 프로그램 화장실 게릴라 광고... 남자들이 주로 찾는 체육관이나 술집의 화장실에 설치되어 있고, 거품비누를 얻기 위해서는 섹시한 아가씨의 치마를 거쳐야 한다... 응큼한 아저씨들(?)이 특히 좋아할 대박 컨셉이다...

Advertising Agency: AM-NEWTON21, Italy
Creative Directors: Gabriella Ambrosio, Luca Maoloni
Art Director: Andrea Savelloni
Copywriter: Stefano Battistelli
Released: March 2008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야 찾게된 아부지의 진실... "Father"란 제목의 어느 라디오 방송국 프린트 광고물... 좀 멀리서 보니, 다스베이더와도 얼추 비슷해 보인다... ㅡ,.ㅡ;;

Advertising Agency: Garcia Robles, Guatemala
Creative Director / Copywriter: Victor Alfredo Robles
Art Director: Oscar Rodríguez
Published: January 2007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모든 포스트는 마음껏 퍼가고 재가공하셔도 됩니다. by 몬스터디자인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28)
pRODUCT dESIGN (533)
tELECOMMUNICATION (145)
tRANSPORT (158)
LIFESTYLE kONTEXT (240)
tECH fARM (100)
fAIRS and eXHIBITS (38)
sHOPPING cART (6)
cOMIX (51)
bOOKS + mAGAZINES (85)
mOVIES (148)
gAMES (11)
iDLE tALK (113)
Statistics Graph
Total : 5,632,057
Today : 814 Yesterday : 1,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