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중,고등학교시절, 일본역사를 대충(?) 배운 기억은 어슴프레 있으나, 왠지 한번 가볍게 정리(?)하고 싶어, 이번 설연휴때 후다닥 읽어보게된 21세기 먼나라 이웃나라 일본역사편... 일본의 역사는 사실 좀 싱겁다고 해야 되나, 깔끔(?)하다고 해야 되나... 한국이나 중국처럼, 때가 되면, 가끔씩(?) 새로운 왕조가 들어선다거나, 외침으로 인한 환란등도 거의 없었다. 대신, 지방 호족, 영주들 (다이묘)끼리 권력을 잡기 위한 내분의 역사가 다였다. 신이라고 내세웠던 텐노 (천황)는 처음부터 끝까지 완전 허수아비... ㅡ,.ㅡ;; 먼나라 이웃나라 씨리즈 특유의 재미는 머 당연한거지만, 순간에 겉만 핥은게 하닌가 하는 느낌도 조금 든다... ★★★★☆


재미있었던 내용 몇가지...

1) "파이브 스타 스토리"에 나오는 레디오스 소프 (인간이기도 하고, 신이기도 한 불로불사의 아마테라스)는 일본의 건국신화에서 따왔다는 것... 아마테라스 오미카미는 덴노의 조상신이자 일본민족의 시조신으로 일본신화에서 가장 중요한 신이라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 11권부터는 구입만 하고, 포장도 뜯지 않은채 그냥 잘 모셔두고 있음.

2) "차나왕 요시츠네"의 주인공, 미나모토 요시츠네의 셋째형 미나모토 요리토모가 바로 최초로 가마쿠라에 막부를 세운 쇼군이라는 사실... (현재 22권에서 일단 마무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작년 가을 중고만화방 코믹114에서 권당 500원에 22권 전체 구입...

3) 미쓰이 상사 얘기 : 에도 시대 전설의 거상 미쓰이 다카토시라는 사람이 1673년 에도와 교토에 에치고야라는 포목점을 세웠는데, 이게 미쓰이 상사의 시작이었다고...

4) 19세기 대 격변의 시대, 실권을 잡은 사람들은 도쿠가와 이에야스에 의해, 규슈지역으로 쫓겨난 무사계급 사람들이라는 것... 이 사람들의 대부분은 토요토미 히데요시를 따르던 자들이었고, 도쿠가와 이에야스가 권력을 잡은후, 변방으로 쫓겨난 사람들이었다. 바로 이 사람들이 알고보면, 2차대전 전범들...

--> 한줄로 요약한 일본의 역사 : 군주를 허수아비로 세워두고, 실제 지배계급들 사이에서 벌어진 끊임없는 권력투쟁의 과정 (260페이지)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모든 포스트는 마음껏 퍼가고 재가공하셔도 됩니다. by 몬스터디자인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24)
pRODUCT dESIGN (529)
tELECOMMUNICATION (144)
tRANSPORT (158)
LIFESTYLE kONTEXT (240)
tECH fARM (100)
fAIRS and eXHIBITS (38)
sHOPPING cART (6)
cOMIX (51)
bOOKS + mAGAZINES (85)
mOVIES (149)
gAMES (11)
iDLE tALK (113)
Statistics Graph
Total : 5,454,292
Today : 204 Yesterday : 7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