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만간 PC와 휴대폰의 경계를 허물 기술이 대만서 개발돼 관심을 끌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만 비아테크놀로지는 신용카드보다 작은 통합 주기판을 개발했다고 최근 대만서 열린 IT 전시회서 발표했다. ‘모바일ITX’란 이름의 이 주기판은 가로 7.5㎝, 세로 4.5㎝로 매우 작으면서도 CPU와 칩세트·메모리 등 각종 PC 부품을 그대로 내장해 완벽한 PC 성능을 구현할 수 있다.

현재까지 알려진 바에 따르면 이 통합 주기판은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XP를 구동할 수 있으며 프로세서는 2㎓까지 탑재할 수 있다. 또 512MB의 DDR2 메모리도 적용이 가능해 PC에서 사용하는 인터넷·게임·동영상 등을 모두 즐길 수 있다. 무선랜이나 CDMA 같은 통신 기능이 추가될 수 있는 지 알려지진 않았지만 PDA폰과 스마트폰이 등장하는 것처럼 점점 휴대폰이 PC로 진화하고 있어 이 주기판을 휴대폰에 적용하는 건 시간 문제로 보인다.


첸 웬치 비아테크놀로지 최고경영자(CEO)는 “향후 1∼2년 뒤에는 모바일ITX보다 더 작은 주기판을 선보일 계획”이라며 “PC 혁명을 주도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 제품을 통해 울트라모바일PC도 한 손에 들고 다닐 정도로 작아질 전망이다. 이럴 경우 PDA와 PMP는 점점 설 자리가 좁아진다. 비아는 모바일ITX를 내년 정식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전자신문 2007년 6월 14일자 기사...>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모든 포스트는 마음껏 퍼가고 재가공하셔도 됩니다. by 몬스터디자인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25)
pRODUCT dESIGN (531)
tELECOMMUNICATION (144)
tRANSPORT (158)
LIFESTYLE kONTEXT (240)
tECH fARM (100)
fAIRS and eXHIBITS (38)
sHOPPING cART (6)
cOMIX (51)
mOVIES (148)
bOOKS + mAGAZINES (85)
gAMES (11)
iDLE tALK (113)
Statistics Graph
Total : 5,508,769
Today : 283 Yesterday : 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