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범한 모터보트처럼 보이지만 2개의 캐터필러로 해변이나 도로를 통해서도 이동이 가능한 이구아나29... 최대10명까지 탑승가능하다. 트럭이나 SUV가 없어도 쉽게 이동가능하다는 게 최고 장점...

- 길이 : 8.6미터
- 무게 : 2톤
- 속도 : 35노트 (바다), 8km/h (해변)
- 가격 : 21,500유로
- 개발사 : IGUANA YACHTS (프랑스)



http://iguana-yachts.com/default.asp?lang=en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무려 7만m²에 달하는 세계최대규모의 실내 스키 리조트 스키파크 360° 가 스웨덴 스톡홀름 근처 bålsta에 들어설 예정이다. 700m 길이의 실내 다운힐 슬로프 주변에 3.5km 구간의 크로스 컨트리 스키 터널, 바이애슬론 구간, 아이스하키, 피겨스케이트 전용 링크, 스노우보더를 위한 스노우파크가 들어설 예정이다. 꼭대기 스카이라운지에는 근사한 레스토랑도 있다. 2015년 완공예정

건축가 : C.F. møller architects + berg arkitektkontor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11.12.13 10: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 스키파크 +ㅁ+ 완전 멋있네요~! 꼭 한번가보고 싶은 마음이 불끈~! 좋은 정보 감사요 ㅎ
  2. 디자인오
    2011.12.13 11: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밑에 새들이 지나가는장면이 ㅎㅎㅎ

    인상적이네여~^^ㅎ
  3. 트랄랄라
    2012.01.14 13: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웅장하네요.
    완공돼면 세계적 명소가 될 것 같습니다.
    사계절 스키와 보드를 즐길수 있다니.ㅎㅎ
    근사하네요

올 봄 닛산 리프가 2011 월드 카 오브 더 이어 + 2011 유럽 올해의 차... 2관왕으로 선정되었을 땐 솔직히 좀 비웃었었다. 도대체 이게 말이 되는가... 디자인도 별로인 초짜 전기차에 1등을 주다니...
 
그런데... 덜덜덜~

우연한 기회에 30분 정도 닛산 리프를 몰아보고는 전기차 리프의 매력에 완전 푹 빠지고 말았다. 일본에서 수입된 우핸들 모델이라 운전이 쉽지는 않았지만, 아무튼 꽤 즐거운 경험이었다. 

1) 가속력 : 깜짝 놀랄 정도로 힘이 좋다. 응답력도 좋아 가속페달 밟는 순간 튀어나간다. 좀 묵직하긴한데, 워낙 단단한 느낌이라 믿음직스럽다.

2) 핸들링 : 운전자의 의도대로 경쾌하고 민첩하게 반응한다.

3) 브레이크 : 특히 마음에 들었던 부분인데, 페달을 깊이 밟지 않아도 차가 빠르고 부드럽게 멈추고, 차가 꿀럭거리지도 않는다.


4) 기어변속 : 전자식 레버를 쓰는데, 전기차답게 후진, 중립, 전진과 파킹버튼이 전부이고 크기도 작다. 파킹버튼이 기어레버 상단에 위치해 있는 것은 좀 어색하다.

5) 승차감 : 쾌적하고 단단하다. 시트도 상당히 훌륭하다. 참고로, 시트고는 약간 높은편...

6) 소음 : 전기차니까 당연하겠지만, 정말 정말 조용하다. 


7) 트렁크공간 : 차덩치에 비해서는 좀 작은편...

8) 내부공간 : 경차로만 생각하고 있었는데, 실제로 보니 꽤 크다. 한국차로 따지면 카렌스, 소울, i30CW 정도의 MPV  느낌이다.  

9) 크기와 무게 비교

-리프 : 4445 x 1770 x 1550mm (공차중량 1525kg)
-i30CW : 4475 x 1775 x 1565mm (1.6디젤 공차중량 1328kg)
-프리우스 : 4460 x 1750 x 1495mm (공차중량 1395kg)




10) 익스테리어 디자인 : 보시다시피 무슨 두꺼비나 메기처럼 생겼다. ㅡ,.ㅡ;; 근데, 희안하게도 시승후에 다시 살펴보니 처음의 느낌보다는 확실히 더 귀엽고 친근감있게 다가오더라... 


11) 인테리어 디자인 : 한마디로 여유롭고 깔끔하다. 군더더기도 없고... 정말 전기차스럽다.
 
12) 항속거리 : 최대 항속거리는 160km 정도로 일상생활에서는 충분한 수준이다. 급속충전기로는 30분 이내에 전지용량 80%까지 충전가능하다. (일반 가정용 200V로는 8시간 정도 소요)

13) 안정성 : 유럽 충돌 안정성평가에서 전기차 최초로 별 다섯개 최고등급 획득 +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 발표 가장 안전한 차 선정... 

14) 가격 : 미국가격 3만3천달러로 4만1천달러의 GM볼트보다 싸다. 

15) 아직은 현실적인 비교 : 전기차 리프가 굉장히 만족스럽긴 한데, 좀 현실적으로 하이브리드차 프리우스와 비교한다면, 그래도 프리우스를 선택하겠다. 일단 디자인이 더 좋고, 가격은 비슷한 수준 (국내가격 3790만원)인데다 충전할 필요도 없으니...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http://www.hover-bike.com/index.html


호주의 크리스 멀로이 (Chris Malloy)가 개발중인 수직이착륙 오토바이 호버바이크... 278km/h의 속도로 하늘을 날수 있고 참나무로 만들어진 근사한 두개의 프로펠러와 1170cc짜리 4기통 엔진으로 구동된다. 재질은 초경량 카본파이버... 최고 3048미터상공까지 비행이 가능하다.

- 크기 : 1.3m x 3m
- 중량 : 105kg (최대이륙중량 : 270kg)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11.06.22 14: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멋지네요.+_+
  2. 2011.07.03 15: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내가 생각한건 원더키드'에서 나온거처럼
    하나짜리였는데.
    이걸 구현하다니. 대단하네요. ㅇ_ㅇ'''

사용자 삽입 이미지

페라리 최초의 4WD 컨셉 FF (Ferrari Four)가 등장하였다. 게다가, 실용성이 강화된 4인승 해치백스타일의 쿠페(슈팅브레이크)... 2011년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실물 공개 예정...

- 크기 : 4907 x 1953 x 1379mm
- 무게 : 1790kg
- 엔진 : V12기통 6262cc 가솔린엔진 (최고출력 660마력, 최대토크 69.6kgm)
- 무게배분 : 47대53
- 변속기 : 7단 듀얼클러치 방식의 F1기어박스
- 최고속도 : 335km/h
- 0-100 km/h : 3.7초
- 일반적인 4WD 시스템보다 50%나 가벼움...
- 성인 4명 탑승가능
- 뒷좌석 접으면 800리터 트렁크 공간 확보
- 연비 : 리터당 6.49km
- 디자인 : 피닌파리나

덜덜덜~ 징하게 멋지네...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이탈리안푸드
    2011.03.20 00: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사이드프로파일에서 루프에서 뒷유리 넘어가는부분이 왜케 신경쓰이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솔직히 디자인 완성도는 마음에 들지 않는다. 현대 특유의 요란한(?) 앞코도 그렇고 엉성하게 대충 만든듯한 테일램프쪽도 그렇고... 왠지 여기저기 조금씩 어색하고, 단단한 느낌도 부족하다. 하지만, 벨로스터에는 이 어정쩡한 디자인을 확실히 상쇄할 수 있는 몇가지 유니크한 포인트가 있다.

1) 해치백과 쿠페스타일의 절묘한 결합... 쿠페는 시트 포지션이 낮아 좀 망설여지고, 해치백은 너무 평범해서 역시 망설여지는 사람들에게 최고의 선택이 될것이다. 게다가, 쿠페의 문짝 두개에 질려버린사람들 (특히 뒷좌석에 손님태울때)에게 조수석 뒷좌석 문짝은 진정한 신의 은총. 정말 파격적인 아이디어가 아닐수 없다. 게다가 뒷좌석은 접어서 트렁크공간으로도 활용이 가능하다.

2) 6단 듀얼 클러치 현차 최초 적용... 1.6리터 가솔린 직분사엔진 + 6단 듀얼 클러치의 조합으로 6,300 rpm에서 138마력, 4,850 rpm에서 17.0kg.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한다. 연비는 리터당 약 17km... 터보 GDI 엔진도 2011년 하반기에 모델 적용 예정이다. --> 2011-03-19 추가 : 현재 양산되고 있는 버전에는 6단 듀얼 클러치 대신 6단 자동변속기가 적용되어있음. 듀얼클러치변속기는 2011년 6월 이후 적용될 예정...

3) 현대특유(?)의 가격대 성능비... 신형 아반테 MD 가격스팬이 1340만원 ~ 2145만원까지임을 감안해볼때 벨로스터는 대략 2천언더부터 시작해서 2천300정도 수준으로 예상된다. 다만, 2300이 넘어가버린다면, 예비구매자들은 고민이 깊어질 것이다. 예를 들어 퍼포먼스와 연비에서 월등한 골프 TDI 블루모션같은 기종으로 넘어가버릴수 있기 때문이다. 최근 출시된 골프 1.6 TDI 블루모션 (연비 21.9km/l + 7단 DSG변속기 + 스타트-스톱 시스템 + 최고출력 105마력 + 최대토크 25.5kgm)은 3090만원이라는 나름 합리적인 가격으로 이미 매진행렬을 이어가고 있다.  

4) 크기 와 무게 비교

- 벨로스터 크기  : 4220mm x 1790mm x 1399mm, 무게 1205kg (자동변속기기준)
- i30 크기 : 4245mm x 1775mm x 1480mm, 무게 1328kg (디젤 자동변속기 기준)
- 아반테 크기 : 4530mm x 1775mm x 1435mm, 무게 1190kg (자동6단기준)

5) 양산은 2월말로 예정되어 있다. (얼마전 울산1공장 비정규직 파업으로 조금 늦춰진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대선
    2011.01.14 11: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벨로스터도 좋지만,
    Honda가 새로 발표한 CR-Z도 완전 멋지게 생김.
    • dzain2nd
      2011.02.21 11:4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렇죠 동감... 문제는 총알이죵ㅎㅎ
  2. zionman
    2011.01.22 18: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골프 블루모션 1.6 TDI의 스펙은 105마력에 토크 25.5 입니다.
  3. 최승원
    2011.01.27 14:5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예전 현대차들이 생각 나네요, 보는 각도에 따라 프로포션이 괜찬기도 하고 엉성하기도 하고..
  4. 폭스바겐에서
    2011.02.04 18: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골프도 만들고 시로코도 만드는 것처럼

    현대도 i30과 벨로스터를 두는 건가요...
  5. 2011.02.25 20: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벨로스터 드디어 국내 출격 --> http://www.youtube.com/watch?v=TMfHKQWIpg0
  6. skror
    2011.03.02 10: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지막 쯤에 보이는 HMA는 현대 모터스 알라바마 같습니다 즉 생산이 미국 공장 아닐까요?
  7. 2011.04.03 14: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래도 뒷문이 클럽맨이나 rx8 같기를 바랬는데, 늘 이런점이 아쉽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세계 최대 실내 테마파크인 아랍 에미레이트 아부다비의 페라리월드는 2010년 10월 28일 공식 개장 예정이었으나, UAE 7개 지방정부중 하나인 라스 알-카이마의 통치자 셰이크 사크르 빈 모하메드 알-카시미가 27일 서거함에 따라 애도 기간을 갖기로 하고 개장을 무기한 연기했다.

http://www.ferrariworldabudhabi.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페라리 월드는 아부다비 야스 섬 (Yas Island)에 위치하고 있으며, 인근에는 F1 야스 마리나 서킷이 있다. 아부다비 국제공항에서 차로 10분거리이고, 두바이에서도 50분 거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페라리 월드는 높이 45m짜리 건물로, 면적은 약 20만㎡에 달한다. (지붕의 페라리 로고가 무려 65m×48.5m 크기...) 내부에는 각종 놀이시설, 쇼핑몰, 식당가등이 들어서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놀이기구

1) GT 레이싱코스터 : 독립된 스포츠 시트에 네 명의 승객을 태운 뒤, 나란히 배열된 옆 레일의 롤러코스터와 경주를 벌이듯 코스를 질주하도록 되어있는 어트랙션...

2) 포뮬러 로사 (Formula Rossa) : 이 롤러코스터는 페라리의 F1머신을 본뜬 모양이다. F1머신처럼 가운데에 혼자만 타는 것은 아니고, 4인용 코스터를 4대 연결해 한번에 16명이 탑승한다. 외관도 외관이지만 항공모함에서 전투기를 이륙시킬 때 쓰는 캐터펄트 시스템처럼 유압 윈치를 사용해 무려 2만800마력의 힘으로 추진되는 것이 특징이다. 0-100㎞/h 가속에는 2초가 걸리고 최고점인 52m 높이까지는 5초 안에 도달한다. 최고속도는 240㎞/h로, 페라리에 따르면 세계에서 가장 빠른 롤러코스터다. 트랙 한 바퀴는 2.08㎞이고 이 안에 70번의 급커브가 있다. 탑승자는 눈을 보호하기 위해 전용 고글을 착용해야 한다. 1.7G의 중력가속도를 체험할 수 있다.



3) G포스 Experience : 지붕 너머로 60m 높이까지 솟구쳤다가 떨어지는 놀이기구. 4.9G의 중력가속도를 경험할 수 있다.

4) 이외에도 페라리 F1팀의 것과 흡사한 본격 레이싱 시뮬레이터, 페라리 스포츠카의 엔진 속을 항해하는 후룸라이드 등 20가지 이상의 놀이기구가 들어설 예정... 게다가, 성인과 어린이들을 위한 레이싱 스쿨도 열린다.

- 페라리관련 각종 기념품을 구입할 수 있는 사상 최대규모의 페라리 쇼핑몰도 들어설 예정이고, 인근에는 페라리 호텔등의 시설도 현재 건설중이다.

후덜덜... 꼭 가보고 싶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양면테잎이 부착된 골판지 손잡이, 골판지 바퀴 2조로 구성된 Move-it 컨셉... 무겁고 쉽게 옮기기 힘든 종이박스를 돌돌이(?) 트롤리로 변신시켜준다. 젖은 도로에서도 사용이 가능하고, 최대 20kg 박스까지 버틸수 있다. 게다가, 전부 종이로 되어있어, 재활용도 당연히 쉽다.

디자이너 : David Warwick Graham



http://www.jamesdysonaward.org/Projects/Project.aspx?ID=1349&RegionId=0&Winindex=3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11.11.07 15:4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9년 11월부터 프랑스의 Hambach 공장에서 양산에 들어가는 스마트 fortwo 일렉트릭 드라이브... 고효율의 리튬 이온 배터리 (미국 테슬라 모터스 공급)를 적용하여 풀충전까지 3시간 (가정용 220V 전원에서) 정도 걸리며, 리어 액슬에 장착된 최고 출력 40.7마력, 최대토크 12.2 kgm의 전기모터 (30kW)로 구동된다. 최고 속도는 100km/h로 제한을 두었고, 1회 충전을 통한 항속거리는 115km 이다. 참고로, 100km를 달리는데 약 2 유로 정도면 충분하다고...

2009년 말부터 유럽과 미국의 주요도시 고객에게 리스판매를 개시할 예정이며, 일반 고객들에게는 2012년부터 공급될 예정...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35
    2009.08.23 14: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리나라는 언제쯤 저런거 만드나....
  2. 2009.08.24 14:1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우리나라도 있죠아마...출시가 않되서 그렇지용..
    압력때문에 출시를 못한다구 하던데..맞는지는 모르겠네용..
  3. 고리라
    2009.09.15 01: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출시는 되었으나 주행관련 법규에 걸려서 다시 판매 보류 되었습니다. 안전적인 문제로 막은것 같은데 제가 판매회사와 직접통화했을때 1200만원 정도였고 4시간 충전에 100km까지 주행이 가능하며 최고속도가 80km/h로 알고 있습니다. 비용은 정말 말도 않되는 가격으로 주행이 가능하지만 안전 문제와 밧데리를 1년에 한번 정도 갈아주어야 한다고 담당자가 이야기 하더군요 전화통화로 건넨 이야기들입니다. 문서상으로 된것은 아니니 변동은 있겠지요 ㅎㅎ


BLOG main image
모든 포스트는 마음껏 퍼가고 재가공하셔도 됩니다. by 몬스터디자인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31)
pRODUCT dESIGN (535)
tELECOMMUNICATION (145)
tRANSPORT (158)
LIFESTYLE kONTEXT (240)
tECH fARM (100)
fAIRS and eXHIBITS (38)
sHOPPING cART (6)
cOMIX (51)
bOOKS + mAGAZINES (86)
mOVIES (148)
gAMES (11)
iDLE tALK (113)
Statistics Graph
Total : 5,677,618
Today : 503 Yesterday : 5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