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또라이 기질은 전염된다. 나쁜 리더쉽을 제거하라 (DBR) : 결국 직원들은 회사를 떠나는 게 아니라 같이 일하는 상사를 떠나는 것이라는 결론을 내릴 수 밖에 없다. 나는 인재를 키우는 상사인가, 아니면 인재를 떠나게 하는 상사인가?

http://www.dongabiz.com/Business/HR/article_content.php?atno=1201031801&chap_no=1&access_from=183&click_date=19458447&src=email&kw=&sdkey=14412379198#TOP

2) 애플과 세금, 그리고 법의 정신 (Spirit of Laws) : 팀 쿡의 청문회 문자 중계 

http://indizio.blog.me/30168489992

3) 굴삭기 2대로 뜨개질하는 동영상... 덜덜덜~ (2005년 아티스트 Dave Cole)

http://dodge-gallery.com/cgi-bin/DODGE?s=artists&v=COLE06781

4) 윈드쉴드 상단에 설치된 두 개의 카메라로 노면 상황을 모니터링해 요철부위에 미리 에어서스펜션을 대비시키는 매직 바디 컨트롤의 위엄!

5) 14메가픽셀 카메라와 고해상도 컬러 디스플레이를 장착한 스마트 라이플 PGF (Precision Guided Firearm) : 정해진 목표에 조준만 제대로 하면 컴퓨터가 알아서 자동으로 격발한다. 


6) 장인의 혼을 담은 궁극의 럭셔리,에쿠스 by 에르메스...  

 

http://www.hyundai.co.kr/hmg/web/kor/grn/mtl/MotorsLineView.do?listID=33990&listType=0&page=1

7) 한국타이어 미래컨셉 4가지

8) 세계 최대 자동차 경주 ´F1´, 왜 빨리 닳는 타이어를 의무화했나... 

세계 최대 자동차 경주대회 'F1(Formular1)'은 올해 경기부터 경주에 참가하는 모든 팀이 '더 빨리 닳는 타이어'를 의무적으로 사용하도록 했다. '빨리 닳지 않는 타이어'가 아니고 말이다. F1이 타이어 규정을 바꾼 것은 흥행 때문이다. 타이어가 빨리 닳으면 경기 중에 타이어를 교체하는 횟수가 늘어나고, 관객의 흥미가 배가된다. F1에 타이어를 단독 공급하는 회사는 이탈리아 밀라노에 위치한 피렐리(Pirelli)사다. 피렐리의 폴 헴베리 모터스포츠 디렉터는 "F1의 요청을 받아들여 올해부터 F1에 사용되는 타이어의 지면과 닿는 부분을 더 말랑말랑하게 만들어 코너를 더 빨리 돌아도 견딜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대신 일정한 거리를 달리면 바닥이 심하게 닳기 때문에 처음 냈던 성능이 급격히 떨어진다. 이 때문에 약 50바퀴 총 300㎞를 달리는 동안에 최소 두 번 이상은 반드시 타이어 교체를 위해 '피트스톱(Pit Stop)'을 하지 않을 수 없게 됐다.

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3/04/05/2013040501113.html?outlink=twitter

9) 미래의 리더는 리더십을 버려야 한다 . 직원들을 관리하지도 , 평가하지도 말고 직원들이 각자 일의 의미를 찾을 수 있도록 소통하고 도와주는게 리더의 역할이다 . (닐스 필레깅)

10) 남자의 고전 걸작 만화 신간 20 _ GEEK JOURNAL

http://navercast.naver.com/magazine_contents.nhn?rid=1798&contents_id=23423 





11) 팀원을 의사결정자로 만드는 "나무 프레임워크" http://www.ciokorea.com/news/16900 

12) 자전거 종이모형 만들기 최고 달인 등장!!!!! 

http://blog.naver.com/zaeco/memo/110108752955

13) 세계 최초 오픈소스 기반 자동차 회사 로컬 모터스, 소비자 500명 아이디어 공유하며 2010년 사막용 ‘랠리파이터’ 생산, ‘공개·공유·협력’의 새 패러다임 제시... 

http://www.hani.co.kr/arti/economy/car/585704.html

14) 마... 마크 주커버그 아이스께끼 등장... ㅡ,.ㅡ;; 

15) 곰돌이 리라쿠마 오무라이스 만들기...

16) 2007년부터 전세계를 돌고 있는 초대형 오리 프로젝트... STUDIO FLORENTIJN HOFMAN

http://www.florentijnhofman.nl/dev/project.php?id=192

17) 영국 Wired 매거진을 위한 스페셜 레터링 디자인 by LO SIENTO 

http://www.losiento.net/entry/wired-magazine-lettering

18) Kickpack : 골판지로 만든 테이블 축구 세트...

19) 금재떨이... Joe Doucet Studio (http://www.joedoucet.com/fetish.html)

20) 낡은 소방호스로 만든 가방... 프라이탁과 비슷한 컨셉... 

http://hosewear.com/en/



21) 바인더 클립 형태의 재미난 손가방... (Peter Bristol) 

http://www.peterbristol.net/projects/clip-bag/ 

22) 일반 콜라병의 목부분을 잘라 만든 콜라 글라스... 실제로 판매되고 있다... 

23) 공개된 사양에 따르면 구글 글래스는 고해상도 화면에 500만 화소급 카메라, 와이파이, 블루투스, 골전도(bone conduction) 오디오 등을 지원한다. 근데, 모뎀사양은?? 

http://www.itworld.co.kr/news/81397

24) 고객들과 직접 만나 그들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배울 수 있는 가장 확실한 통로인 매장의 중요성을 간과한 채 사무실에 앉아서 비즈니스 전략을 수정하고 마케팅을 기획하려고 한다면 이는 사상누각에 불과하다...

http://www.dongabiz.com/Business/General/article_content.php?atno=1206078401&chap_no=1&access_from=183&click_date=18293246&src=email&kw&sdkey=14472938388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쉽게 말하면 강아지 재갈... 시끄러운 강아지들에게 오리주댕이를 물려준다... 기능자체는 좀 잔인(?)한데, 모양은 너무 귀엽다. 3만원...

http://item.rakuten.co.jp/winkl/ot-668-030/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메이저리그에 관심이 많고, 영화도 흥미롭게 봤다면 책은 훨씬 더 재미있게 즐길 수 있다.
--> 2006/09/10 - 머니볼 : 불공정한 게임을 승리로 이끄는 과학 ★★★★☆

2) "머니볼"은 창의적이지만 냉혹한 경영자와 그의 경영 전략에 대한 세밀한 탐구다. 이런 사람은 바깥에서 보면 영웅이지만, 안에서 보면 악당일 수 있다. (경향신문 백승찬 기자 영화평중에서...)

3) Matt Keough : And he's got an ugly girlfriend. 
    Scout Barry : What does that mean?
    Matt Keough : Ugly girlfriend means no confidence.

4) 피터 브랜드 : Your goal shouldn't be to buy players. Your goal should be to buy wins. In order buy wins, you need to buys runs.

5) 고졸 멋쟁이 + 예일대 뚱땡이


6) 영화가 히트할것 같은 예감이 들어서인지, 2006년 출간된 머니볼(한스미디어, 윤동구 옮김)은 출판사를 비즈니스맵 (김찬별, 노은아 옮김)으로 바꿔 재출간되었다. 허접했던 표지도 오리지널 원서와 동일한 표지로 바뀌었다. 굿~
--> http://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SBN=8962603179

7) 2011년 12월 11일 오리 CGV 7시 45분...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전한 슈렉씨리즈의 황당무계한 폭풍 재미 그 4번째... 이번에는 어딘지 괴기스럽고 변태스러운 마녀집단이 대거 등장하여 또하나의 커다란 재미를 선사한다. 벌써 씨리즈 탄생 10주년이 되어간다는 사실이 믿기질 않는다.

★ 완전 웃겼던 장면 3가지...

1) 악당 마법사 렘펠스틸스킨의 마차를 끄는 거대 애완 오리 피피 등장... 푸하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2) 슈렉을 잡아오라고 했더니, 피노키오는 지네 할아버지를 꽁꽁 묶고 슈렉분장을 해서 대령하였다. 으이그... ㅡ,.ㅡ;;

사용자 삽입 이미지

3) 슈렉과 오우거 동족들의 근사한 개인기 등장 : 마치 부부젤라 소리같은 뿔나팔 소리를 귀로 만들어 낸다. (일단 코를 막고 머리를 울림통 삼아서...)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야탑 CGV 2010년 7월 4일 오후 3시...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의형제의 진짜 주인공은, 당의지시도 없이 맘대로 동료들을 처단하고 다니는 그림자역의 전국환... 거침없는 냉혈한의 모습을 아주 제대로 보여준다. 후덜덜~
- 박진감 넘치는 스토리, 배우들의 연기, 투박하면서도 속도감있는 화면... 모든게 훌륭한데, 한가지 아쉬운 점이라면, 너무 해피엔딩이라는거... 조만간, 1000만 가까운 관객동원에 성공할듯 싶다...
- 송강호는 "우아한 세계 (2007)"에서의 느낌과 너무 비슷하다. 조금 식상하기는 해도, 역시 송강호... --> http://limsang.egloos.com/1078395

★★★★★

2010-02-21 오후 4시 35분 오리 CGV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온가족이 신나게 볼 수 있는 매력만점의 뮤지컬 영화... 대체로 뮤지컬 영화의 경우, 노래를 처음 듣기 때문에, 지루해지기 십상인데 (거기에 어색하게 번역된 노래 자막까지 봐야하니...), 맘마미아!는 유명한 아바의 명곡들만 계속 나오기 때문에 훨씬 편안하게 즐길수 있어 좋았다. 풋풋한 알흠다움의 소피 (아만다 세이프라이드)를 보는 재미도 최고...


그리스 어부차림의 베니 안데르손은 영화의 하이라이트 "댄싱 퀸" 장면에서 피아노를 치며 카메오로 등장, 또 다른 아바의 멤버 비요른 울바에우스도 라스트신인 커튼콜 장면에 출연... (워털루를 부르며 피날레를 장식하는 장면 끝에 등장하는 천사...)

★★★★☆

아래는 사운드트랙 리스트...

1. I Have A Dream - Amanda Seyfried
2. Gimme! Gimme! Gimme! (A Man After Midnight) (instrumental)
3. Honey, Honey - Amanda Seyfried
4. Money, Money, Money - Meryl Streep
5. Mamma Mia - Meryl Streep
6. Chiquitita - Julie Walters & Christine Baranski
7. Super Trouper - Meryl Streep & Julie Walters & Christine Baranski
8. Dancing Queen - Julie Walters & Christine Baranski & Meryl Streep
9. Our Last Summer - Amanda Seyfried & Pierce Brosnan & Stellan Skarsga
10. Lay All Your Love On Me - Amanda Seyfried & Dominic Cooper
11. Lay All Your Love On Me - Amanda Seyfried & Dominic Cooper
12. Gimme! Gimme! Gimme! (A Man After Midnight) - Amanda Seyfried & Julie Walters & Christine Barans
13. The Name Of The Game - Amanda Seyfried & Stellan Skarsgard
14. Voulez-Vous - Amanda Seyfried & Julie Walters & Christine Barans
15. SOS - Meryl Streep and Pierce Brosnan
16. Does Your Mother Know - Christine Baranski and Philip Michael
17. Slipping Through My Fingers - Amanda Seyfried and Meryl Streep
18. The Winner Takes It All - Meryl Streep
19. Under Attack (instumental)
20. Knowing Me, Knowing You (instrumental)
21. Knowing Me, Knowing You (instumental)
22. I Do, I Do, I Do, I Do, I Do - Amanda Seyfried & Julie Walters & Christine Barans
23. When All Is Said And Done - Amanda Seyfried & Julie Walters & Christine Barans
24. Take A Chance On Me - Julie Walters and Stellan Skarsgard
25. Mamma Mia (Reprise) - Amanda Seyfried & Julie Walters & Christine Barans
26. I Have A Dream (Reprise) - Amanda Seyfried & Julie Walters & Christine Barans

오리 CGV 4시 10분...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국식 로맨틱 코미디를 유달리 좋아하시는 어머니를 위해, 간만에 영화나들이를 하였다... 끝나고 나니, 무려 런닝 타임이 2시간이었다는 걸 알고 깜짝 놀랐을 정도로... 영화는 흥미진진하고 즐거웠다. 미국사람들 눈에는 가슴크고, 다리긴 여동생 (테스)이 그렇게 섹시해보일 지 몰라도, 동양사람들 눈에는 아무래도 참하게 생긴 언니 제인이 더 이뻐보이는 것 같다... 여주인공 Katherine Heigl이 언더시즈2(1995)와 처키의 신부(1998)에도 나왔었다는 사실... ★★★★☆

오리 CGV 4:50분... 어머니와 함께...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모든 포스트는 마음껏 퍼가고 재가공하셔도 됩니다. by 몬스터디자인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24)
pRODUCT dESIGN (529)
tELECOMMUNICATION (144)
tRANSPORT (158)
LIFESTYLE kONTEXT (240)
tECH fARM (100)
fAIRS and eXHIBITS (38)
sHOPPING cART (6)
cOMIX (51)
bOOKS + mAGAZINES (85)
mOVIES (149)
gAMES (11)
iDLE tALK (113)
Statistics Graph
Total : 5,457,794
Today : 109 Yesterday : 9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