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운 디자인에 가벼운 구조, 그리고 무선 네트워크연결까지 가능한 아우디의 전기자전거 뵈르테제 컨셉이 공개되었다. CFRP로 된 26인치 휠은 600그람에 불과하고, 카본파이버 프레임은 겨우 1.6kg이다. 리어스윙암까지 CFRP로 되어있어, 5kg짜리 리튬이온 배터리 (230볼트 기준으로 2시간 30분이면 완충)와 모터 (2.3kW, 3마력)까지 포함한 총 무게는 겨우 21kg... 페달을 굴리면서 동시에 모터를 가동하면 최고속도 80km/h로 약 50 ~ 70km를 달릴 수 있다. 

브레이크와 기어변속은 유압으로 이루어지고, 사용자의 스마트폰을 통해 잠금해제를 한후 동작이 가능하다. 다소 특이한 형태의 안장은 주행중에도 높이조절이 가능하다고...





재미있는 것은 Wheelie 모드라는 것인데, 앞바퀴를 쉽게(?)들고 타게 해주는 주행보조모드이다. 이외에도 페달로만 동작하는 퓨어모드, 모터보조 페달모드, 모터로만 동작하는 e그립 모드, 자동균형 윌리모드 등 총 다섯가지 모드를 제공한다. (프레임과 핸들바 근처에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가 장착되어져 있어 속도, 거리, 배터리 상태, 에너지 소모량, 경사각등을 표시해준다.)

마지막으로, 마치 비디오게임의 도전과제같은 기능도 있는데, 특이한 묘기나 주행을 하면 연결된 스마트폰에 자동으로 기록이 남게 되고 사용자는 포인트를 얻을 수 있다. 당연히 친구나 다른 라이더들의 경험치 랭킹을 인터넷에서 볼 수도 있다.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숲의나그네
    2012.05.29 15:0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

    전능하다......ㅎㅎ

    그러나 자물쇠는 있어야할걸^^

    20키로짜리는 충분히 들수있으니.ㅎㅎ

자전거 안장 아래쪽에 길다란 스크루 막대를 단 Screw rider 안장의자... 흙이나 모래바닥에 깊숙히 꽂아 고정한후,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다. 자전거 안장을 활용하는 아이디어는 언제나 흥미롭다.  

[이전글] 2007/10/21 - 스쿠터 데스크 (Scooter desk)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디자이너 : Anna Brugger

※ 출처 : http://www.designboom.com/weblog/cat/8/view/9772/kkaarrlls-at-salone-del-mobile-2010.html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사용자 삽입 이미지

15초만에 접어서 이동할 수 있는 카본 파이버 전기 자전거 YikeBike... 예상판매가는 4900 USD... 핸들이 안장뒤에 있어, 탑승자세가 그다지 안정되어 보이지는 않지만, 무척 흥미로운 이동수단이다... 최고속도는 시속 약 21km이고, 최대 항속거리는 약 9km...

개발자 : 뉴질랜드 태생의 발명가 그랜트 라이언 + 엔지니어 피터 히긴스

http://www.yikebike.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사용자 삽입 이미지

프로그 디자인과 IDEO에서 오랫동안 일했던 디자이너 Branko Lukic이, 2006년에 설립한 디자인전문회사 Non-Object 에서 공개한 모터사이클 컨셉... 납작한 박스형태의 디자인 자체도 무척 특이하지만, 숨겨져 있던 양 바퀴와 안장이 시동을 걸면, 나타나는 것도 꽤나 충격적이다. 

※ 설명과 비디오 보기 --> http://www.nonobject.com/nUCLEUS/

[이전글] 2009/05/30 - 독특한 손목시계 - 이너 와치 by Non-object
[이전글] 2008/06/23 - 세르비아에서 수입한 생수 VODAVODA - GS Watsons에서 구입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09.05.31 01: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어쩌면 타려면 여지껏 몰았던 오토바이와는 또다른 균형감각에 대한 연습이 필요하겠네요~
  2. 배기욱
    2009.07.16 12:3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좀 아쉬운게..몸체가 직각으로 이루어졌으니..바퀴도 나름 특색있게 바꿨음 좋았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동차, 오토바이, 자전거, 기계부품등에는 이미 카본파이버 소재가 많이 쓰이고 있지만, 개밥그릇, 변기의자, 지갑, 트로피등에까지 열심히 적용되고 있을줄이야... ㅡ,.ㅡ;;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조봉희
    2009.05.19 13: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렌즈 후드랑 체스셋 탐나네요 +_+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5년 INDEX:design에 최초로 소개된 스쿠터 데스크... 몇개의 파이프와 노트북등을 얹어 놓을 수 있는 납작판, 그리고, 자전거용 안장만으로 바퀴달린, 근사한 간이 책상을 만들었다. 외관상으로도 꽤 인간공학적으로 디자인되어 보인다...  

http://utilia.be/collection/scooterdesk/

디자이너 :  Jiri Vanmeerbeeck (UTILIA 라는 벨기에 디자인 회사 소속)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모든 포스트는 마음껏 퍼가고 재가공하셔도 됩니다. by 몬스터디자인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24)
pRODUCT dESIGN (529)
tELECOMMUNICATION (144)
tRANSPORT (158)
LIFESTYLE kONTEXT (240)
tECH fARM (100)
fAIRS and eXHIBITS (38)
sHOPPING cART (6)
cOMIX (51)
bOOKS + mAGAZINES (85)
mOVIES (149)
gAMES (11)
iDLE tALK (113)
Statistics Graph
Total : 5,453,591
Today : 208 Yesterday : 6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