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랴오닝성 푸순(한자로는 撫順(무순), 抚顺)에 위치한 이 157미터짜리 써클 형태 건축물의 이름은 "Ring of Life"이다. 용도는 관광용 전망대... ㅡ,.ㅡ;;

이 전망대는 3천톤의 스틸과 1만2천개의 LED라이트로 만들어졌고, 원래는 꼭대기에 번지점프대도 설치할 계획이었으나 건물이 너무높아 허가를 받진 못했다고 한다. 

http://www.theatlantic.com/infocus/2012/10/scenes-from-21st-century-china/100391/

이 사진을 보고 한 일본 블로거가 용도에 대해서 설명한 글... ㅋ

http://blog.livedoor.jp/chinaexplosion/archives/7571254.html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opener
    2012.12.11 07: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내가 일본어를 어찌알아! 했는데 전혀 필요없는 거였네요 ㅋㅋㅋ
  2. 단예
    2013.01.08 01:5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래도 부럽네요~ 우리나라의 건물은 왜 영혼이 없을까요...

1) 옹박이나 견자단류의 고급스러운 액션은 아니다. 하지만, 거친 질감의 살벌한 스타일로 우직하게 밀어붙인다. 재미있는 것은 영국인 감독 Gareth Huw Evans... 인도네시아 전통무술 실랏에 미쳐 아예 인도네시아로 이주한 가렛 에반스 감독은 실제 실랏의 고수인 이코 우웨이스(주인공 라마)와 야얀 루히안(악당 매드독)과 함께 무술연출까지 해내고 있다. 

2) 개인적으로 37분정도부터 시작되는, 주인공 라마의 진압봉&아미 나이프 활용 액션씬이 더 아슬아슬하고 매력적이다.

3) 냉장고에 프로판가스통을 넣고 수류탄을 까서 적들을 한방에 날려버리는 아이디어도 독특하다. 다만, 폭탄 터트린 쪽도 다친다는 거... ㅡ,.ㅡ;;

4) 뒤에서 앤디에게 목졸림을 당하는 매드독... 순간적으로 앤디의 목을 양손으로 잡고 체중을 완전히 실어 바닥에 잽싸게 눕는다. 목을 잡힌 뒷사람은 앞으로 고꾸라질 수밖에... 고수들만이 가능한 환상적인 테크닉...

5) 영화를 보다보니, 아무래도 진짜 주인공은 30층짜리 요새 빌딩... 이 거대하고 위압적인 공간자체만으로도 이 영화는 씨리즈가 될 수 있다. 온갖 흉악한 범죄자들에게 세를 놓고, 유사시에 그들을 군대처럼 부린다는 설정도 참 재미있다. 침입자를 잡는 사람은 이번달 월세 면제... ㅡ,.ㅡ;; 

6) 참고로, 이 영화의 제작비는 13억 정도... 덜덜~



2010/08/23 - [mOVIES] - 아저씨 (The Man from Nowhere, 2010) ★★★★★

2009/11/08 - [mOVIES] - 역시 견자단... 도화선 (2007) ★★★★☆

2008/06/29 - [mOVIES] - 살파랑 殺破狼 S.P.L. (2005, 국내 미개봉) ★★★★☆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9.11당시 월드트레이드 센터가 무너지는(?) 모습과 비슷하다고 하여 논란이 되고 있는 용산 드림허브 마스터플랜내 주상복합 쌍둥이 빌딩 "the cloud"... 네덜란드 로테르담 소재 MVRDV에서 설계하였다. 지상 300m (60층), 260m (54층)으로 구성되어져 있고, 중간지점인 27~36층의 10개층은 Pixelated cloud 디자인으로 서로 연결되어져 있다. 

완공은 2015년 예정...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SureBak
    2011.12.27 22: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http://blog.hani.co.kr/bonbon/37479
    링크 하나 남깁니다~ 요거도 재밌는 글이에요
  2. 호오..
    2012.01.09 10: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 말 많던 빌딩이군요. 생각하기 나름이겠지만요.


1) 언제나 그랬듯이 내용은 별로 중요하지 않아... 그냥 2시간 30분동안 즐기다만 오면 된다... 실제로도 지루할 틈없이 충분히 흥미진진하다.

2) 개봉 3일만에 200만을 돌파했다고 하는데, 실제로 극장에 가보니 전 상영관에서 30분 간격으로 트랜스포머3를 마구 틀어대고 있다. ㅡ,.ㅡ;; 이런 기이한 광경은 또 처음 보네...

3) 메간폭스 대신 등장한 여주인공 로지 헌팅턴-휘틀리 (칼리 스펜서역)는 아무래도 정비소에서 기름밥(?)먹던 메간폭스만큼 로봇영화에는 어울리 않는 것 같다. 영화 내내 혼자서만 겉돌고 있다는 느낌...   


4) 아폴로11호는 달에 불시착한 사이버트론 우주선 탐사가 목적이었고...  체르노빌 원전 사고도 역시 사이버트론의 로봇들과 연관성이 있었다는 재미난 설정... ㅡ,.ㅡ;; 





5) 디셉티콘에게 점령당한 시카고...


6) 지구에서 쫓겨나는 오토봇 형제들...


7) 센티넬 프라임과 메가트론


8) 날다람쥐같은 윙수트를 입고 시카고 빌딩숲을 활강하는 장면도 꽤나 스릴넘친다.  


9) 마치 디워의 이무기같은 녀석을 꼬붕으로 데리고 다니는 디셉티콘 최강의 괴수 쇼크웨이브의 활약도 대단...


2011년 7월 2일 분당 씨너스 3관 21:00

2009/11/06 - 인간주인공들은 언제나 들러리 - 트랜스포머2 ★★★★☆ 
2007/11/25 - 트랜스포머 (Transformers, 2007) ★★★★☆ 

신고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모든 포스트는 마음껏 퍼가고 재가공하셔도 됩니다. by 몬스터디자인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28)
pRODUCT dESIGN (533)
tELECOMMUNICATION (145)
tRANSPORT (158)
LIFESTYLE kONTEXT (240)
tECH fARM (100)
fAIRS and eXHIBITS (38)
sHOPPING cART (6)
cOMIX (51)
bOOKS + mAGAZINES (85)
mOVIES (148)
gAMES (11)
iDLE tALK (113)
Statistics Graph
Total : 5,632,427
Today : 1,184 Yesterday : 1,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