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언제나 그랬듯이 내용은 별로 중요하지 않아... 그냥 2시간 30분동안 즐기다만 오면 된다... 실제로도 지루할 틈없이 충분히 흥미진진하다.

2) 개봉 3일만에 200만을 돌파했다고 하는데, 실제로 극장에 가보니 전 상영관에서 30분 간격으로 트랜스포머3를 마구 틀어대고 있다. ㅡ,.ㅡ;; 이런 기이한 광경은 또 처음 보네...

3) 메간폭스 대신 등장한 여주인공 로지 헌팅턴-휘틀리 (칼리 스펜서역)는 아무래도 정비소에서 기름밥(?)먹던 메간폭스만큼 로봇영화에는 어울리 않는 것 같다. 영화 내내 혼자서만 겉돌고 있다는 느낌...   


4) 아폴로11호는 달에 불시착한 사이버트론 우주선 탐사가 목적이었고...  체르노빌 원전 사고도 역시 사이버트론의 로봇들과 연관성이 있었다는 재미난 설정... ㅡ,.ㅡ;; 





5) 디셉티콘에게 점령당한 시카고...


6) 지구에서 쫓겨나는 오토봇 형제들...


7) 센티넬 프라임과 메가트론


8) 날다람쥐같은 윙수트를 입고 시카고 빌딩숲을 활강하는 장면도 꽤나 스릴넘친다.  


9) 마치 디워의 이무기같은 녀석을 꼬붕으로 데리고 다니는 디셉티콘 최강의 괴수 쇼크웨이브의 활약도 대단...


2011년 7월 2일 분당 씨너스 3관 21:00

2009/11/06 - 인간주인공들은 언제나 들러리 - 트랜스포머2 ★★★★☆ 
2007/11/25 - 트랜스포머 (Transformers, 2007) ★★★★☆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글] 2007/11/25 - [mOVIES] - 트랜스포머 (Transformers, 2007) ★★★★☆

복잡하고 어지러운 외계로봇들의 역사나, 그들이 편을 갈라 싸우는 이유 따위는 폭발적인 액션과 박진감넘치는 비주얼에 묻어버리자. 게다가 초절정 파란눈 섹시미녀 미카엘라 (메간 폭스)와 2편에 새로 등장한 앨리스 (이사벨 루카스)의 짧은(?) 활약을 보는 것도 놀라운 잔재미...

1) 1편보다 피부가 좀 안 좋아진것 같지만... 그래도 세계 최강 섹시 미녀는 바로 메간 폭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 2편에 혜성과 같이 등장한 꽃뱀, 이사벨 루카스... 1985년 호주출신... 얼굴은 좀 무섭게 생긴 편...
사용자 삽입 이미지



3) 2편 최강의 건설기계 합체로봇... 불과 몇분만에 피라미드 벽돌을 부셔낸다... 마치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 꼭대기의 킹콩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 건설기계 합체로봇을 한방에 보내버리는 극비무기 레일건 등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mONSTER dESIGN bLOG ♨ 2000-2019 모든 포스트는 마음껏 퍼가고 재가공하셔도 됩니다. by 몬스터디자인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48)
pRODUCT dESIGN (547)
tELECOMMUNICATION (146)
tRANSPORT (160)
LIFESTYLE kONTEXT (242)
tECH fARM (100)
fAIRS and eXHIBITS (38)
sHOPPING cART (6)
cOMIX (51)
bOOKS + mAGAZINES (86)
mOVIES (148)
gAMES (11)
iDLE tALK (113)
Statistics Graph
Total : 5,917,983
Today : 12 Yesterday : 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