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징가Z'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4.15 2018년 1Q 새소식정리

1) "본격 LG 빡치게 하는 노래"라는 제목으로 만들어진 LG 생활건강 세제 광고가 온라인에서 화제다. 이 광고 영상은 페이스북에서 '반도의 흔한 애견샵 알바생'으로 알려진 허지혜 씨가 만들었다. 허 씨는 지난 6일 페이스북에 이 영상을 공개하며 "토요일에 별밤 가다가 잡혀서 빡친 상태로 광고 만들었는데... 정신차리고 보니까 이거 거의 고소감"이라고 글을 덧붙였다. 해당 광고는 온갖 '병맛' 코드로 점철돼있다. 노래 가사에 제품 대신 제작자 사연부터 나온다. 전체 1분 30초 가량 영상 중에 진짜 세제 광고는 후반부부터 나온다. (위키트리)




2) 하라켄야 인터뷰 (기사보기)


- 저는 무인양품 포스터 시리즈로 텅 빈 지평선을 보여줬어요. 비어 있다는 것, 나아가 비워둔다는 건 엄청난 잠재력이 있죠. 지금도 무인양품 일을 할 때 이 메시지를 마음에 새깁니다. 그래야 과장된 디자인을 경계할 수 있지요. 


- 저는 원래 쓸데없는 표현을 하지 않는 자세를 제 철학으로 갖고 있습니다. 사물이든 욕망이든 에센스를 찾아내서 최단거리에서 실현하는 게 저의 디자인이에요. 

- 슈퍼 노멀(Super Normal)은 후카자와 나오토와 재스퍼 모리슨이 주장한 개념입니다. ‘평범하지만 멋진’, ‘비범한 평범’을 일컬어 말합니다. 디자이너로서 기능주의와 슈퍼 노멀에 집중한다는 건 수학을 연구하는 것과 비슷해요. 디자이너가 잘 고안된 기능을 찾아주고 소비자가 그것을 누리면서 점점 삶의 원리를 깨닫는 식이죠. 물리학을 몰라도 직립보행을 할 수 있지만, 그게 중력 덕분이라는 걸 알면 좀 더 현명해지는 식입니다.

- 미래는 물류 서비스가 중요해질 거고 그래서 주택의 현관 옆에 또 하나의 문이 생길 수 있어요. 시큐리티로 안전이 확보된 상태로 밖에서 냉장고 문을 열어 약물, 세탁물, 식품 등을 바로 투입하는 거죠. 물류 데이터가 확보되면 혼자 사는 거주인의 안전도 점검할 수 있습니다. 문을 하나 더 다는 것만으로 사회가 바뀌는 거죠. 바로 그 모습을 각국의 건축가 디자이너들과 고민하면서 하우스비전이라는 실물 모형으로 보여주고자 했어요.


- 제 바람은 무인양품이 서서히 성장하는 거예요. 규모가 커지면 재료 관리와 유통의 효율성에 묶여 재미가 없어져요. 가령 예전에는 찢어진 버섯을 팔았어요. 자연 슬라이스였죠. 그런데 무인양품이 커지면서 버섯을 일부러 찢어야 하는 상황이 발생했고, 판매를 중단했습니다. 물이 흘러가듯 조금씩 커지는 게 소비자에게도 좋습니다.


- 한국의 건축가 최욱이 일본의 사무라이 미학은 정교하고 장인적이지만, 한국의 선비 미학은 관념적이고 직관적이라고 했습니다. 동의하나요? “맞는 얘기라고 생각합니다. 사무라이는 칼 대신 아름다움으로 세계와 대결하는 면이 있습니다. 언제 죽을지 모르는 사람이 만든 미적 클라이맥스가 있습니다. 반면 한국의 아름다움은 철학적이고 좀 더 열려 있습니다. 미완성이 그 자체로 아름다움이 되기도 하죠.”


3) MIT Media Lab 머리속의 단어를 읽을 수 있는 헤드셋 공개




4) 'BOOK by Cadillac'은 캐딜락을 소유하는 새로운 서비스로 고객이 좋아하는 최신 캐딜락 모델로 약 1개월에 한번씩 교체할 수 있다. 고객은 'BOOK by Cadillac' 전용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XT5', 'CT6', 'CT6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에스컬레이드', 'ATS-V', 'CTS-V '등의 최신 캐딜락 차량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이용료는 월 1800달러의 정액 요금제로 운영되며, 여기에는 등록 수수료, 세금, 보험료, 유지비 등이 포함된다. 하지만, 주행거리는 매달 2,000마일 (약 3200km)로 제한된다. 캐딜락에 따르면, 1년간 최대 18개 차종으로 교체해 운행 할 수 있다고 한다.






5) 카카오 조수용 부사장 인터뷰 (기사보기)


[질문] 중심을 갖고 군더더기를 뺀다는 거죠? 

[답변] 그렇죠. 그런데 보통은 거꾸로 해요. 이 사람한테 묻고, 저 사람한테 묻고 계속 보태죠. 그런데 아이디어라는 게 갑자기 반짝 튀어나온 기발한 생각이 아니에요. 한 사람의 경험치와 일관된 생각의 흐름에서 나온 거거든요. 그래서 저는 일명 크리에이티브 시장에서 “아이디어 좀 주세요!” 이렇게 나오면, 함께 일을 잘 안 해요.



6) 마징가Z 인피티니 극장판 개봉!! (기사보기)




7) 국내 유일의 픽업트럭 - 렉스턴 스포츠 출시!




8) 차량 전체를 스피커로 사용하는 신개념 오디오 Ac2ated (컨티넨탈)




9) MIT 컴퓨터과학 인공지능연구소(CSAIL)가 최근 공개한 '소피(SoFi)'는 해양 환경을 탐구하기 위해 개발한 물고기 모양의 수중 드론이다. 길이는 약 47cm이고 최대 18m 수심까지 잠수할 수 있다.




10) 다이슨 V10 싸이클론 신제품 출시~ (기사보기)





11) 전기 드론 택시 ‘EHANG 184’ 비행 테스트 영상 최초 공개 - 이항 184는 1,000회 이상 사람을 태우고 테스트 비행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300-400m 수직 상승, 약 230kg의 중량 테스트, 약 15km 운항 거리, 평균 속도 약 130km/h 등의 안정적인 수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고온, 안개, 야간, 강풍 등 다양한 기상 조건에서도 테스트를 마쳤다. (기사보기)



12) 인텔의 스마트글라스 Vaunt - 반트 프로토 타입은 플라스틱 재질로 무게는 50g에 불과해 장시간 착용에도 큰 불편이 없다. 반트의 핵심은 400x150 해상도로 망막 안쪽에 직접 투사되는 인체에 무해한 클래스1 초저전력 붉은 색 레이저다. 망막 안쪽에 직접 투사하기 때문에 초점은 언제나 정확하게 맞는다. 시야에 방해되지 않도록 오른쪽 아래 15도 각도로 투사되며 간단한 정보를 보여준다. 블루투스를 내장하고 스마트폰과 통신하며 전화/문자 알림과 같은 간단한 정보와 내장된 나침반, 모션 센서, 자이로스코프는 사용자의 위치, 시선을 파악하고 필요한 정보를 제공한다.



Posted by 몬스터디자인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BLOG main image
mONSTER dESIGN bLOG ♨ 2000-2018 모든 포스트는 마음껏 퍼가고 재가공하셔도 됩니다. by 몬스터디자인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40)
pRODUCT dESIGN (543)
tELECOMMUNICATION (145)
tRANSPORT (159)
LIFESTYLE kONTEXT (240)
tECH fARM (100)
fAIRS and eXHIBITS (38)
sHOPPING cART (6)
cOMIX (51)
bOOKS + mAGAZINES (86)
mOVIES (148)
gAMES (11)
iDLE tALK (113)
Statistics Graph
Total : 5,883,254
Today : 115 Yesterday : 401